뉴스 > 국제

도쿄올림픽 뇌물 의혹 日올림픽위원회 회장 수사 '충격'

기사입력 2019-01-12 18:05 l 최종수정 2019-01-12 20:36

일본 올림픽위원회 다케다 스네카즈 회장이 2020년 도쿄올림픽 유치와 관련해 국제올림픽위원회 아프리카 출신 위원들에게 뇌물을 준 혐의로 프랑스 사법당국의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스네카즈 위원장은 2013년 올림픽 유치 당시 200만 유로, 우리 돈 약 25억 7천만 원의 뇌물을 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