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지코·에일리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원 발탁 영광, 최선 다할 것”

기사입력 2018-09-16 23:05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그룹 블락비 지코, 가수 에일리가 평양 남북정상회담에 동행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은 16일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 대통령의 평양 방문에 동행할 방북단 명단을 발표했다. 특히 문화·예술·체육분야에는 지코와 에일리, 작곡가 김형석이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이후 지코는 소속사 세븐시즌스를 통해 "2018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원 명단에 포함돼 대단히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큰 자리에 초대해주신 만큼 맡은 바 소임을 다하고 오

겠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에일리 역시 소속사 YM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2018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원으로 참여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남북이 교류하는 뜻 깊은 자리인 만큼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오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2018 남북정상회담 평양'은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열린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