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불타는 청춘’ 최재훈X구본승, 갈치로 맺어진 사나이의 진한 우정

기사입력 2018-10-02 09:55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불타는 청춘’ 최재훈, 구본승이 갈치로 단단한 우정을 맺었다.
2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지난주 제주도 명물 갈치를 잡으러 나선 청춘들이 거친 바다에서 갈치를 잡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본격적으로 펼쳐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낚시에 앞서 최재훈은 “구본승을 통해 바다낚시의 매력을 알게 됐다”며, 그를 향한 무한 신뢰를 드러냈다. 알고 보니 이번 촬영을 앞두고 두 사람은 따로 제주도 바다낚시 여행을 떠났고, 낚시 경험이 없는 최재훈을 위해 구본승이 준비한 깜짝 선물 덕에 낚시 매력에 푹 빠지게 됐다는 것.
구본승에게 가르침을 받은 최재훈은 낚시 초보자인 박선영의 자세를 교정해주고 ‘갈치를 유혹하는 법’을 전수해주는 등 제법 프로다운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낚시광으로 거듭나고 있는 최재훈에게도 시련이 있었다. 최재훈은 갈치를 무서워해 본인이 잡은 갈치를 피해 도망가는 등 한없이 약해지는 모습을 보여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갈치로 맺어진 두 사나이의 진한 우정은 오늘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