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K뮤직]베리베리 VS 원어스, `신상` 보이그룹 오늘(9일) 동시 데뷔

기사입력 2019-01-09 11:02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2019년 '신상' 보이그룹 두 팀이 9일 동시 출격한다. 2019년 1월 9일 오후 6시. 생년월일은 물론 태어나는 시간까지 같은 '운명의 짝꿍'이 될 두 팀은 '7인조' 베리베리(VERIVERI) 그리고 '6인조' 원어스(ONEUS)다.
베리베리는 빅스, 구구단 등이 소속된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가 야심차게 내놓는 보이그룹으로 데뷔 초부터 '빅스 남동생'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있다. 데뷔를 공식화한 뒤 '크리에이티브돌'이라는 수식어와 함께 활발한 프리 데뷔 활동을 이어온 이들은 데뷔 앨범 'VERI-US(베리어스)'로 대중 앞에 첫 선을 보인다.
'VERI-US(베리어스)'는 멤버들이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한 곡들로 채워진 앨범으로 베리베리만의 색깔과 감성을 가득 담고 있다. 타이틀곡 '불러줘(Ring Ring Ring)'는 리더 동헌과 호영이 작사에 참여한 곡으로 뉴 잭 스윙 장르를 베리베리만의 감성으로 재해석, 풋풋한 표현과 사랑의 감정을 밝은 에너지로 담아냈다.
앨범에는 이외에도 청량한 기타와 신디 사운드가 조화를 이룬 'Flower'와 데뷔 전 하이터치회에서 영감을 받은 멤버들이 팬들과 사랑이 시작되는 마음을 달콤한 가사로 표현한'F.I.L', 생기 넘치는 브라스 사운드와 베이스의 그루비함이 돋보이는 레트로 펑크 장르의 'Alright!(올라잇)', Mnet 리얼리티 '지금부터 베리베리 해'의 OST인 'Super Special(슈퍼 스페셜)' 어쿠스틱 버전까지 총 5곡이 수록돼 있다.
기성 아이돌 그룹의 리얼리티 콘텐츠 홍수 속 베리베리의 데뷔 리얼리티가 큰 반향을 일으키진 못했지만 이들은 음악 작업뿐 아니라 영상 콘텐츠까지 직접 제작, 편집해 팬들과 소통하며 자신들의 매력을 극대화시킨 바 있어 향후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또 다른 신인 보이그룹 원어스 역시 주목할 신예다. 원어스는 실력파 그룹 마마무의 소속사인 RBW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보이그룹으로 가창력과 퍼포먼스를 기본으로 작사, 작곡 능력까지 이미 갖춘 실력파다. 이들은 베리베리와 한날 한시 데뷔 미니앨범 'LIGHT US(라이트 어스)'를 발표한다.
타이틀곡 '발키리(Valkyrie)'는 힙합 요소가 가미된 댄스곡으로 묵직한 기타 리프 사운드가 인상적인 노래다. 북유럽 신화 속 존재인 '발키리'와 불빛을 '밝히리'라는 중의적인 의미를 담아 판타지적인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원어스의 데뷔 앨범에는 타이틀곡 '발키리'를 비롯해 인트로곡 'Intro : LIGHT US', 데뷔 전 선공개해 뜨거운 호응을 얻은 '삐뚤삐뚤', 중독적인 후렴구가 돋보이는 'HERO', 원어스 표 발라드곡 '붉은 실', 재치 있는 가사가 담긴 하우스풍의 'EYE CONTACT', 원어스의 형제 팀인 원위(ONEWE) 멤버 CyA(키아)의 선물한 자작곡 'ㅁㅊㄷㅁㅊㅇ' 등 총 7곡이 수록됐다.
원어스의 강점은 멤버 개별 실력을 더욱 빛나게 할 프로듀싱이다. 전매특허 실력파 그룹인 마마무의 데뷔 시절부터 현재까지 계속 합을 맞추고 있는 국내 대표 프로듀서 김도훈 작곡가가 총괄 프로듀싱을 맡은 만큼 원어스 역시 데뷔 앨범부터 높은 완성도를 자랑할 것으로 기대된다.
생일이 같을 경우 왠지 모를 반가움과 묘한 이끌림이 있는 게 인지상정. 서로에게 자극과 동력

을 주며 때로는 묘한 경쟁구도도 형성되겠으나 어쩌면 이들은 거친 가요계에서 함께 손 잡고 나아갈 최고의 동반자를 만난 행운의 팀이기도 하다. 2019년 시작과 함께 야심찬 첫 발을 내딛는 두 신인 보이그룹, 베리베리와 원어스가 써내려 갈 '역사'가 더 궁금해지는 이유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