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아스널 “벵거 대신 투헬? 사실 아냐”

기사입력 2017-03-20 22:40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아스널이 도르트문트의 토마스 투헬 감독 영입 루머를 부인했다.
독일 언론 ‘빌트’는 지난 19일(현지시간) “아스널이 도르트문트에 토마스 투헬 감독 영입을 문의했다”고 보도했다.
계약기간이 곧 만료되는 아르센 벵거 감독의 후임으로 투헬 감독을 점찍었다는 것. 최근 성적 부진까지 겹치면서 벵거 감독은 입지가 크게 좁아졌다.
UEFA 챔피언스리그 및 EFL컵에서 조기 탈락했으며, 프리미어리그도 우승은 이미 물 건너갔다. 지난 18일에는 웨스트 브로미치에게 1-3으로 패해 6위까지 밀리며 빅4 진입조차 쉽지 않다.
아르센 벵거 감독의 지지도는 크게 떨어졌다. 사진=AFPBBNews=News1
↑ 아르센 벵거 감독의 지지도는 크게 떨어졌다. 사진=AFPBBNews=News1
‘아스널=벵거 감독’으로 여겼던 아스널 팬의 인내심도 한계에 이르렀다. 벵거 감독의 퇴진 운동이 전개되고 있다. 그 목소리도 점점 커지고 있다.
하지만 아스널은 ‘빌트’의 보도 후

즉각 입장을 발표했다. 20일 “벵거의 후임으로 투헬 감독 영입을 타진한 건 사실이 아니다”라고 했다.
아스널은 벵거 감독에게 2년 계약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벵거 감독은 웨스트 브로미치전을 마친 후 “조만간 자신의 미래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