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포항 김승대 5G/성남 이태희 2G 출장정지

기사입력 2017-08-11 13:31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1일 상벌위원회를 열어 포항 김승대에게 출장정지 5경기, 제재금 500만원의 징계처분을 부과했다.
김승대는 6일 K리그 클래식(1부리그) 25라운드 전남과의 경기 중 전반 10분경 상대 선수의 무릎 부근을 스터드로 찍는 심각하게 위험한 행위를 했다. 주심이 VAR(Video Assistant Referees) 확인 결과 퇴장 판정을 하자, 경기장을 나가면서 VAR을 왜 하냐는 등 욕설이 섞인 부적절한 발언을 하며 RRA(Referee Review Area, 비디오 판독 구역) 구역으로 접근을 시도하기도 했다.
올 시즌 K리그는 심판 판정의 신뢰도 및 정확도 향상을 위해 VAR을 도입하고 그 정착을 위해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주심이 해당 장면을 확인하는 구역인 RRA에는 선수단이나 구단 직원이 접근해서 안 된다는 국제축구평의회(IFAB) 규정에 대해서도 각 구단에 여러 차례 강조하여 전달한 바 있다.
포항 김승대가 전남과의 2017 K리그 클래식 홈경기에서 퇴장명령을 받고 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포항 김승대가 전남과의 2017 K리그 클래식 홈경기에서 퇴장명령을 받고 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성남 이태희. 사진=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성남 이태희. 사진=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상벌위원

회는 11일 성남 이태희의 경기 중 미판정 반칙에 대한 사후징계(퇴장에 해당하는 2경기 출장정지) 결정도 내렸다. 이태희는 6일 서울 이랜드와의 K리그 챌린지(2부리그) 경기에서 후반 28분경 상대 선수의 오른쪽 다리를 밟는 반스포츠적 행동을 한 바 있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