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박지성 모친상] 中 방송 “전 亞 축구일인자 모친상 애도”

기사입력 2018-01-13 11:41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박지성 모친상에 중국 제3 도시 광저우를 기반으로 하는 상업방송도 조의를 표했다.
중국 ‘광저우시광보뎬시타이’는 12일 밤 “박지성의 어머니가 2017년 연말 교통사고 후 치료를 받다가 사망했다”라고 보도한 후 “우리도 애도에 동참한다”라고 덧붙였다.
‘광저우시광보뎬시타이’는 박지성에게 前亚洲足坛一哥라는 수식어를 2차례 사용했다. ‘아시아축구계 제일가는 남자이자 리더였다’라는 극존칭이다.
박지성이 맨유 글로벌 앰배서더 자격으로 ‘아이 러브 유나이티드’ 행사에서 발언하는 모습. 사진=천정환 기자
↑ 박지성이 맨유 글로벌 앰배서더 자격으로 ‘아이 러브 유나이티드’ 행사에서 발언하는 모습. 사진=천정환 기자

“박지성은 현재 대한축구협회 청년과장(유스전략본부장의 중국식 표현)이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홍보대사를 역임하고 있다”라고 전한 ‘광저우시광보뎬시타이’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의 거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활약할 당시 아시아 유일의 월드클래스로 평가됐다”라고 설명했다.
중국은 박지성을 높이 평가해왔다. 시진핑 공산당중앙위원회 총서기가 2011년 7월 국가 부주석 시절 손학규 당시 민주당 대

표에게 박지성 사인 축구공을 받자 기뻐했다는 현지 소식이 있었다.
2017~2025년 중국 교육부 사업으로 확정된 ‘축구특성화학교’ 브리핑에서는 “박지성은 JS파운데이션을 설립하여 축구 인프라를 지역사회에 기부하고 인재 육성에 힘쓰고 있다”라는 언급이 나오기도 했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