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동국 멀티골’ 전북, 가시와 상대로 짜릿한 역전승

기사입력 2018-02-13 22: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이동국의 활약으로 전북 현대가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전북은 1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E조 1차전 가시와 레이솔(일본)과의 경기에서 3-2로 역전승을 거뒀다.
전반서 2골을 내줬지만 후반에서 맹공격을 펼쳐 승리를 이끌어냈다. 후반 교체투입된 이동국이 멀티골을 터뜨리며 활약을 펼쳤다.
전북은 전반 10분 선제골을 허용했다. 가시와의 라몬 로페스가 골키퍼 홍정남이 자리를 비운 틈을 타 슈팅해 골을 넣었다. 이어 전반 27분에 추가 실점을 하고 말았다.
이동국의 활약으로 전북 현대가 가시와 레이솔을 상대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이동국의 활약으로 전북 현대가 가시와 레이솔을 상대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두 골 뒤진 전북은 변화를 줬다. 최철순과 신형민을 빼고 이용과 이동국을 투입했는데, 교체 카드가 딱 들어맞았다.
후반 10분 코너킥 상황에서 이동국은 헤딩골로 가시와의 골망을 흔들었다. 한 골 따라잡은 전북은 후반 30분 김진수의 추가골로 넣었다.
승부가 원점으

로 돌아간 상황. 이동국이 나섰다. 이동국은 후반 40분 페널티박스 오른쪽에서 공을 감아 차면서 득점을 성공시켰고,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울산 현대는 호주 멜버른 AAMI파크에서 열린 멜버른 빅토리(호주)와의 F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3-3으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