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브리티시오픈, 미셸위 첫날 부진

기사입력 2006-08-04 03:12 l 최종수정 2006-08-04 03: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무대 첫 우승에 도전하는 미셸위가 브리티시 여자오픈 첫날 부진한 출발을 보였습니다.
위성미는 현지시간으로 3일 영

국 블랙풀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2개와 보기 4개를 묶어 2오버파 74타를 치면서 다소 실망스런 성적을 거뒀습니다.
우리 선수 가운데 71타를 친 김초롱이 유일한 언더파 대열에 끼었으며, 이지영과 이정연, 양영아 등이 이븐파 72타로 중위권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박시장, 천국서 편히 지내길"…서울시청서 온라인 영결식 진행
  • 몽골서 흑사병 의심 10대 소년 1명 사망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학교 화장실 '몰카' 교사들 잇따라 적발…교육부 담당은 5개월째 공석
  • 캘리포니아서 정박 중인 미 군함 화재…20여명 부상
  • '21명 사망 버스 추락 참사'는 집 철거된 운전사 분풀이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