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박세흠 "대우건설 재부실 가능성 없다"

기사입력 2006-08-11 09:52 l 최종수정 2006-08-11 09: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박세흠 대우건설 사장은 금호아시아나그룹의 대우건설 인수합병을 위한 실사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다음주부터는 국내외 현장 실사가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 사장은 어제(10일) mbn의 뉴스광장에 출연해 한동안 중단돼다 지난 3일부터 시작된 금호아시아나그룹의 대우건설에 대한 정밀

실사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빠르면 이달말쯤에는 자산관리공사와 대우건설 인수 본계약을 체결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박 사장은 또 인수합병후 대우건설의 재부실 우려에 대해 이미 4년간 공사할 수 있는 양질의 일감이 확보돼 있어 부실화 가능성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원진 "이준석, 2~3월 신당 창당 가시화…여권 분할 필연적"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中 억만장자 류차둥, 4년 만에 여대생 성폭행 사건 합의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푸틴의 '전쟁 동원령'에 반발…투신한 20대 러시아 래퍼
  • 장성규, 억대 외제차 선물 공개…"연예인병 재발, 열일할게요"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