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이란, "안보리 제시 시한은 불법"

기사입력 2006-08-30 01:02 l 최종수정 2006-08-30 0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이란에 대해 우라늄 농축 중단을 요구한 마감일을 이틀 앞둔 가운데 마흐무드 아흐마디네자드 이란 대통령은 안보리가 제시한 시한은 불법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평화적 핵이용은 이란 국민의 권리라는 점을 재차 강조하고 안보리 상임 이사

국인 미국과 영국의 비토권이 세계 문제의 근원이라며 안보리 체제를 문제 삼았습니다.
그는 이어 오는 9월2일 코피 아난 유엔 사무총장의 이란 방문과 관련해 어느 국가도 특권이나 이권을 가져서는 안되며 아난 총장은 국제적 규약의 틀 안에서 활동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신천지 협박에 불안" 추미애, 경찰에 신변 보호 요청…어제 해제
  • 윤석열, 신임 검사장들 접견서 "검찰은 국민의 것"
  • '오보청 논란'에 우리 기상청 대신 해외 기상청 찾아…"정확하고 편리"
  • 포항시청 공무원 음주측정 거부 후 또 운전하다 사고…현행범 체포
  • 백악관 비밀경호원, 무장남성에 총격…트럼프 코로나 19 브리핑 중단
  • 진중권, 청와대 떠난 김조원에 "강남 집값 오른다는 신념 표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