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휴가 안보내준다"...회사대표 살해

기사입력 2006-09-07 15:47 l 최종수정 2006-09-07 15: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전 중부경찰서는 집안사정으로 인해 신청한 휴가를 보내주지 않는다며 회사의 대표를 살해한 혐의로 안모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

다.
안씨는 대전 서부시외버스터미널 3층 사무실에서 터미널 대표이사 김모씨의 목을 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안씨는 김씨의 운전기사로 일하면서 관사 청소 등 잡역까지 했는데도 집안사정 때문에 신청한 1일 휴가마저 거부당하자 홧김에 범행을 저질렀다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여야 원내대표 오전 회동…개원 협상타결 가능성 '주목'
  • 500원짜리 '비말 차단용 마스크' 오늘부터 온라인 판매
  • 통합당 사무처 인선도 파격…조직총괄에 호남 흙수저
  • 인종차별 항의시위 열흘째…무차별적 약탈에 한인 '불똥'
  • '깜깜이 감염' 늘었다…"대규모 유행 우려"
  • 플로이드 추모식 열려…"사법제도 바꿔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