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아파트투자 규제..수익형 오피스 '눈길'

기사입력 2006-09-08 13:57 l 최종수정 2006-09-08 13: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아파트 등 주택에 대한 각종 규제로 부동산 투자자들은 고정적인 임대수익을 오릴 수 있는 부동산상품으로 눈을 돌리고 있습니다.
수익형 오피스도 이런 상품 가운데 하나인데요, 종부세 부과대상이 아니고 전매를 할 수 있다는 장점 때문에 관심이 높다고 합니다.
구본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서울 지하철 2호선 서초-교대-강남역을 잇는 서초로.

6차로인 차선이 순차적으로 8차로로 확장되고, 정보사 부지를 통과하는 장재터널이 연내 착공될 예정이어서 기발기대감이 높은 곳입니다.

이미 인근 테헤란로에 형성됐던 오피스 타운은 서초로까지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투자자에게 일정한 임대수익을 주는 수익형 오피스가 군락을 이뤄가고 있습니다.

역세권인데다 변호사, 법무사 등 임대수요가 풍부하기 때문입니다.

한 중견건설업체도 이런 점에 착안해 서초로에 수익형 오피스를 짓고 있습니다.

20∼50평으로 나눠 분양하는 오피스의 분양가는 평당 천5백만원선.

60%는 이미 주인을 찾았습니다.

업체측은 상품이 종부세 부과대상과 1가구 2주택에서 제외되고 바로 전매를 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관심이 높다고 말합니다.

인터뷰 : 허

남일 / '스타갤러지 브릿지' 분양팀장
-"투자자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준공 이후 1년동안 연 7%의 수익을 보장해 준다."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는 거의 얼어 붙은 아파트시장.

그 틈새를 수익형 부동산상품이 파고드는 모습입니다.

mbn뉴스 구본철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북 통일전선부 "남북연락사무소 폐쇄…김여정 지시"
  • 文 "국가, 모든 희생·헌신에 반드시 보답해야"
  • 부산지검 '성추행 부장검사' 업무에서 배제
  • 美, 가짜 N95마스크 50만개 판매한 중국 기업 제소
  • 미, 일자리 '깜짝 증가'…다우지수 3% 급등
  • 세계 확진 매일 10만명씩 증가…"다시 급증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