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세계식량계획 "북, 올해 식량 80만톤 부족"

기사입력 2006-09-15 09:47 l 최종수정 2006-09-15 09: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장 피에르 드 마저리 세계식량계획 평양사무소 대표가 올해 북한의 식량부족량이 80만톤에 달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드 마저리 대표는 미국의 소리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7월 발

생한 홍수로 인해 생산량이 약 9만톤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데다 중국으로부터의 수입이 감소하고 남한의 북한에 대한 지원이 중단됐다고 지적하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마저리 대표는 또 북한이 연간 식량 필요량이 530만톤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80만톤은 상당한 양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곡성서 산사태로 주택 덮쳐 4명 사망…매몰된 1명 수색 중
  • [속보] 소방당국 "의암호 실종자 2명 시신 발견"
  • 서울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7명…누계 1천662명
  • 광주천 범람 위기…자동차 지붕만 둥둥
  • 무고한 흑인소녀들 땅에 엎드리게 하고 수갑 채운 美 경찰... 또 과잉진압 논란
  • 추미애 "검찰서 특정 라인·사단 사라져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