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BDA 조사 조기종결 요청한 바 없다"

기사입력 2006-09-19 10:22 l 최종수정 2006-09-19 10: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편) 청와대는 노무현 대통령이 지난 13일 워싱턴 방문 당시 헨리 폴슨 미 재무장관에게 북한의 주거래은행인 마카오 방코 델타 아시아, BDA 조사의 조기종결을 요구했다는 보도와 관련해 그러한 요청을 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윤태영 청와대 대변인은 노 대통령은 미국의 법 집행과 6자회담 재개 노력이 조화를 이루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취지의 언급을 했지만, B

DA 조사의 조기 종결을 언급하지는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윤 대변인은 BDA 계좌 동결 등 미국의 대북 금융조치와 양자·다자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북한 핵문제 해결을 위한 노력이라는 두 가지 접근 방안의 효과가 조화를 이뤄야 한다는 것이 대통령 발언의 요지라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보고서 삭제' 박성민 전 외사부장 등 2명 구속…이임재 전 용산서장 기각
  • 미복귀 화물차 운행정지 처분…내일은 민주노총 총파업
  • 남욱 "정영학, 이낙연 측에 대장동 자료 넘겨"…윤영찬 "사실무근"
  • 폐교 위기 넘긴 시골 초등학교의 기적…전국에서 전학 오는 비결은?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호날두, 단체 사진 찍으며 또 까치발…"키도 크면서 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