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한국증권, 오리온 해외법인 강세 주목

기사입력 2006-09-27 09:02 l 최종수정 2006-09-27 09: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국투자증권은 오리온에 대한 분석을 다시 시작한다며 '매수' 투자의견과 목표주가 28만원을 제시했습니다.
이경주 연구원은

중국 법인이 초코파이 브랜드를 활용해 판매 품목을 확대하고 있고, 러시아와 베트남 법인도 공장 신설 효과로 높은 성장세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이 연구원은 이에 따라 오리온의 내년 해외법인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국내부문의 52%, 102%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달리던 전동 킥보드와 부딪친 60대 남성 3일째 중환자실에
  • 경찰 조사 받던 남성…아파트서 극단적 선택
  • '고구마 대신 사이다?'…여권, 차기 대권구도 '요동'
  • 이해찬 대표, 생방송서 성금 봉투 못 찾는 해프닝
  • 지역발생 3월 말 이후 최다…"거리두기 상향 곧 결정"
  • 수자원공사 "댐 방류량 5배 넘게 늘려요"…20분 전 통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