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유가, 64달러까지 상승 후 소폭 하락 마감

기사입력 2006-09-29 04:52 l 최종수정 2006-09-29 04:52

국제유가가 석유수출국기구 주요회원국의 공급 축소 합의설 등의 여파로 한때 배럴당 64 달러까지 오르는 등 급등세를 보였지만 결국 소폭 하락 한 채 마감됐습니다.
미국 뉴욕상업거래소에서 거래된 11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는 전날 종가보다 20센트가 떨어진 배럴 당 62.76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이날 유가는 사우디와 쿠웨이트 등이 공급축소를 합의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배럴당 64달러까지 올랐지

만 OPEC가 일부 회원국들의 공급 축소 합의에 대해 아는 바가 없다고 발표한데다 상승을 뒷받침할 재료가 떨어지면서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한편 영국 런던 원유시장의 11월 인도분 북해산 브렌트유는 전날에 비해 39센트,
0.6%가 상승한 배럴 당 62.90달러를 기록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