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여당 친노세력 '노대통령 베제론' 반발

기사입력 2006-09-29 16:47 l 최종수정 2006-09-29 16: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열린우리당 내 친노세력이 최근 정대철
상임고문이 제기한 노무현 대통령 배제 신당론에 반발하고 있습니다.
친노직계가 의원들의 모임인 '의정연구센터' 소속 이화영 의원은 현 시점에서

그런 논의는 바람직하지 않으며 단순하게 집권만을 위한 것이라면 공허하고 가식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전직 당의장을 지낸 문희상 의원도 지금은 당위와 원칙, 대의명분을 얘기해야지, 누굴 빼고 가야한다는 얘기는 순서가 맞지 않는다며 노대통령 배제론에 부정적 견해를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왜 박원순 사건 침묵하느냐" 비판에…임은정·서지현 답했다
  • 고유정, 가슴주머니에 머리빗 꽂고 담담…2심도 '무기징역'
  • "전 세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 4달 새 40배 증가"
  • 박원순 전 비서실장 "1시39분 마지막 통화…고소 보고 모른다"
  • 강화도서도 '수돗물 유충' 신고…인천 서구 외 지역도 피해 호소
  • 파미셀, 미국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 호재에 급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