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진념 전 부총리 아들 영국서 사고사

기사입력 2006-10-24 09:52 l 최종수정 2006-10-24 09: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진념 전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의 아들 진강 씨가 영국 런던 근교 기차역에서 선로 감전사고로 사망했습니다.
진 씨는 그제 저녁 10시쯤 런던

행 상행선을 타려고 기다리던 중 선로에 떨어져 감전됐으며 당시 함께 있던 동생 진율 씨가 잠시 화장실에 간 사이 참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주변에서는 진 씨가 실족해 선로에 떨어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나, 아직 선로에 떨어진 정확한 이유를 확인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미 육군 천600명 워싱턴 D.C. 투입 초읽기
  • [단독] 성형외과 안면윤곽수술 받은 20대 중태
  • 불안 속 178만 3차 등교…보건교사들 '한숨'
  • 운전대에 쇠사슬로 몸 묶고 분신 시도
  • "어린이 환자 2명 가와사키증후군" 신규확진49명
  • 삼성 "무리한 수사" vs 검찰 "결과 지켜봐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