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진념 전 부총리 아들 영국서 사고사

기사입력 2006-10-24 09:52 l 최종수정 2006-10-24 09: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진념 전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의 아들 진강 씨가 영국 런던 근교 기차역에서 선로 감전사고로 사망했습니다.
진 씨는 그제 저녁 10시쯤 런던

행 상행선을 타려고 기다리던 중 선로에 떨어져 감전됐으며 당시 함께 있던 동생 진율 씨가 잠시 화장실에 간 사이 참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주변에서는 진 씨가 실족해 선로에 떨어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나, 아직 선로에 떨어진 정확한 이유를 확인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손혜원, 양정철에 "많이 컸네…겁나는 게 없구나"
  • 승객들 다 있는데 전철서 성관계…홍콩 경찰 수사 착수
  • 이재명, '재난기본소득' 회견 전격 취소…"지급은 변함 없어"
  • 수도권·강원 '눈 폭탄' 대비…중대본, 1단계 비상근무 돌입
  • 박용진 의원 "이 대표 사면론, 첫 단추 잘못 끼웠다"
  • 8살 딸 살해한 40대 엄마…"왜 죽였냐" 질문에 침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