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서울시, 상가 지분 쪼개기도 금지

기사입력 2006-12-18 10:57 l 최종수정 2006-12-18 10: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앞으로는 서울 시내의 재개발·재건축 예정지에서 상가에 대한 '지분 쪼개기'도 금지됩니다.
서울시는 "이달부터 각 구청 건축위원회가 개발 예정지의 '상가 지분 쪼개기'를


심의해 투기 성격이 있다고 판단될 경우 불허하도록 구청에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최근 개발 예정지에서 상가나 업무빌딩 등을 여러 사람이 소유한 집합 건축물로 신축하거나 이른바 `지분 쪼개기'를 해 집합 건축물로 바꾸는 사례가 빈발하고 있는데 따른 조치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간부 폭언에 황당 해고된 20대…신고하자 "복직해"
  • [픽뉴스] "조용히 살고 싶다"·입국금지·일본 '부글부글'·알바생 '기적'
  • "후쿠시마 방사능 유출 안 됐다"…윤석열 또 실언 논란
  • 일본, 올림픽선수촌 첫 집단감염…중국, 한인 5천 명 사는 왕징 뚫려
  • 김연경 "목에 피가 나도록 뛰겠다"…브라질과 결승행 놓고 격돌 '예고'
  • 등산·보디빌딩 취미 42세 영국 남성…코로나로 4주 만에 사망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