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서울시, 상가 지분 쪼개기도 금지

기사입력 2006-12-18 10:57 l 최종수정 2006-12-18 17: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앞으로는 서울 시내의 재개발·재건축 예정지에서 상가에 대한 '지분 쪼개기'도 금지됩니다.
서울시는 "이달부터 각 구청 건축위원회가 개발 예정지의 '상가 지분 쪼개기'를
심의해 투기 성격이 있다고 판단될 경우 불허하도록 구청에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최근 개발 예정지에서 상가나 업무빌딩 등을 여러 사람이 소유한 집합 건축물로 신축하거나 이른바 `지분 쪼개기'를 해 집합 건축물로 바꾸는 사례가 빈발하고 있는데 따른 조치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신천지 협박에 불안" 추미애, 경찰에 신변 보호 요청…어제 해제
  • '오보청 논란'에 우리 기상청 대신 해외 기상청 찾아…"정확하고 편리"
  • 윤석열, 신임 검사장들 접견서 "검찰은 국민의 것"
  • 포항시청 공무원 음주측정 거부 후 또 운전하다 사고…현행범 체포
  • "숨 막히고 괴로웠다" 경찰관 극단선택 뒤엔 '먼지털이식 감찰' 있었다
  • 진중권, 청와대 떠난 김조원에 "강남 집값 오른다는 신념 표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