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1분기 아파트분양가 3% 상승…광주 전년동기대비 14%수직상승

기사입력 2014-04-15 10: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올 1분기(1~3월) 전국아파트 평균 분양가격은 3.3㎡당 820만여원으로 작년동기 대비 3%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광주광역시는 734만여원으로 14%나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대한주택보증은 15일 전국 민간아파트의 분양보증사업장 정보를 집계.분석한 '14년 1분기말 기준민간아파트 분양가격 동향' 조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올 1분기인 전국 민간아파트의 평균 분양가격은 820만 4000원으로 전기인 지난해 4분기 805만 9000원 대비 1.8%, 전년동기 796만6000원 대비 3.0% 각각 상승했다.
권역별로는 전기에 비해 6대광역시(2.9%)와 지방(0.2%)의 분양가격이 상승한 반면 서울(-1.0%)과 수도권(-0.1%)은 하락했다.
가격 변동이 가장 높았던 곳은 광주광역시였다. 1분기 광주시의 민간아파트 평균 분양가격은 3.3㎡당 734만 6000원으로 전기(609만8000원)보다 20.5%나 올랐고 전년동기(641만3000원)에 대비해도 14.5%나 상승했다. 이같은 상승은 1분기 광주 내에서 집값이 비싼 광산구와 북구에 분양이 몰렸기 때문이다.
두 번째로 크게 오른 곳은 부산이다. 1분기말 부산의 민간아파트 평균 분양가격은 3.3㎡당 896만5000원으로 전기(811만1000원)에 비해 10.5%, 전년동기(856만5000원)대비 4.7% 각각 상승했다. 부산의 경우 남구와 연제구 분양아파트가 가격상승을 견인했다.
다른 광역시인 인천(2.0%)과 울산(0.8%) 대구(0.3%) 대전(0.2%) 등도 소폭상승했다.
전북은 -5%로 가장

높은 하락세를 보였고, 강원(-1.4%) 충남(-1.2%)이 그 뒤를 이었다.
올 1분기 전국에 신규로 분양된 민간아파트는 총 2만6175가구로 전기(5만9143가구)대비 3만2968가구 감소했고 전년동기(2만9975가구)대비 3800가구 줄었다. 6대광역시의 분양물량이 전년동기 대비 증가한 반면 수도권과 지방 권역에서는 감소했다.
[진영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폐연료봉 운송 사고 땐 피폭돼도 사실상 무보험?
  • [정치톡톡] 이준석 중징계 받을까 / 이재명 만화예술인단체 만난 이유는
  • 한동훈 "보복 수사 프레임 성립 안 해"…검수완박 '강한 불만'
  • [단독] '입금만 700여명'…비상장주식 사기 일당 무더기 검거
  • '순방 보도 듣기 평가'까지 등장한 방통위 국감…방통위원장 거취 논란도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