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신분당선 개통임박! 변호사 복층오피스텔 투자! 광교리치안

기사입력 2016-01-20 09: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분당선 광교-강남역까지 30분 이동 가능해 판교 강남 직장인 및 변호사 직원들 인기!
-실투자금 4000만원대, 상현역 초역세권, 광교법조타운 바로 앞에 있어 문의폭주!



주택경기가 한 풀 꺾였지만 수익형 부동산인 오피스텔은 오히려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다.

오피스텔은 매매값이 오르지 않는다는 시장의 통념을 깨고 아파트 못지 않은 상승세를 보이는 오피스텔이 쏟아지고 있는 것이다. 월세 시장의 확산으로 오피스텔을 찾는 수요가 늘어난 데다 저금리에 유동자금도 꾸준히 유입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광교신도시 지역의 오피스텔은 오랜 관망세를 깨고 이번달 30일 개통되는 신분당선 연장선 열기에 매매가가 및 월세가가 꿈틀거리고 있다. 신분당선 연장선 요금도 확정이 되었다.

현재도 판교나 강남으로 출근하는 직장인들 문의가 많다고 주변 부동산에서 귀뜸한다.

더더욱 2018년 하반기에 광교법조타운이 개청되면 임대가가 더욱 더 상종가를 칠것이라는 전망이다.

광교신도시내 광교법조타운은 지방법원 및 검찰청이 수원에서 이전하고 새로 들어서는 경기고등법원, 경기고등검찰청을 모두 한곳에 모아 최상의 원스톱 법조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마련한 장소로 근무인원 8,000여명, 법조타운 앞 오피스 원희캐슬, 스마트법조타운, 그랜드프라자, 광교법조타운 등에 4,000여명 총 12,000여명이 상주하기에 광교신도시내 최고의 뜨거운 임대지역이 될 전망이다.

아파트 가격도 꾸준히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광교자연앤힐스테이트 84㎡ 주택형은 올 2월 5억9800만~6억1500만원에 거래됐지만 4분기 들어 7억4000만원에 손바뀜이 일어났다. 또 최근에 분양완료된 성복역 롯데캐슬의 경우는 프리미엄 2,000~5,000만원이상 붙기도 한 상황이며 또한 광교 중흥S클레스과 광교상현 꿈에그린, 광교 지엘홈스, 광교 레이크뷰타워등도 마찬가지이다.

아울러 경기도청사 이전과 컨벤션센터 건립, 문화여가시설로 광교 아비뉴프랑, 광교 롯데시네마, 광교 롯데아울렛, 광교 이마트가 오픈되고 모든 아파트입주가 다 이루워져 신도시의 기능을 갖추게 되었다.

광교신도시내 가장 뜨거운지역 중심에 분양을 준비하고 있는 광교리치안 오피스텔은 세입자 기준이나 투자자 기준에 딱 맞는 맞춤형 오피스텔이다. 우선 복층형으로 되어있기 때문에 수납공간이 넓고 기존 오피스텔보다 같은 관리비로 더 많은 공간을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세입자나 투자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이달 30일 개통되는 신분당선 상현역과 도보 1분거리이기에 출퇴근도 매우 편하다. 주변에 롯데아울렛과 롯데마트, 이마트가 가까운거리에 위치해 있어 생활도 편리하다.

광교리치안 복층형 오피스텔은 대지면적 1,769㎡에 지하 5층에서 지상 10층 232실 규모로 복층면적까지 포함하면 실사용면적 31.10㎡로 주변 오피스텔보다 넓다. 주차는 총 185대가 가능해서 넉넉하게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다.

따라서 바로 옆 푸르지오시티 오피스텔보다 1,000만원정도 싸게 금액을 투자해서 푸르지오시티보다 월10만원 정도 더 받을 수 있다는 게 관계자 설명이다.

계약자들의 초기비용부담을 낮춰주기 위해 중도금 60% 전액 무이자 혜택이 제공된다. 또한 국제신탁(주)가 주관하여 법조타운이 개청되는 2018년도에 준공완료되기 때문에 계약금 또한 안전하게 관리되고, 공실걱정은 없으며, 프리미엄도 기대해 볼 수 있다. 융자를 제외한 실투자금은 4,000만원대, 1억에 2채를 가져갈 수 있다.

임대사

업자들의 재산세 및 취득세의 부동산 3법이 9일에 국회에 통과됨에 따라 2018년 12월 31일까지 세금감면 또한 눈여겨 볼 투자매리트이다.

초역세권 오피스텔 밑에 1~2층에 위치한 상가 또한 상담가능하다. 모델하우스는 현장 바로 앞에 위치해 있으며 샘플하우스를 설치하여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

문의전화 1688-8131

[위 내용은 MBN의 편집방향과 무관하며, 해당업체에서 제공한 보도자료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구속…이재명 수사 본격화?
  • 작년 운전자 폭행범, 전년보다 47% 늘어난 4464명…'5년 새 최다'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