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정산애강, 소방용 합성수지배관 품질제품 승인 획득…업계 최초

기사입력 2018-02-19 09:51 l 최종수정 2018-02-19 0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제공 : 정산애강]
↑ [사진제공 : 정산애강]
국내 아파트 배관자재 1위 업체인 정산애강(대표 신진용)이 최근 업계 최초로 소방용 합성수지(CPVC) 배관에 대해 정부기관의 품질제품 승인을 받았다.
태광실업그룹 계열사인 정산애강은 최근 자사 제품인 '소방용 합성수지배관' 제품이 소방청 산하 한국소방산업기술원(KFI)이 실시한 품질제품심사를 통과했다고 19일 밝혔다.
한국소방산업기술원 품질제품심사는 최근 1년간 품질불량률이 2% 이하인 업체만 신청할 수 있을 정도로 매우 엄격하고 까다롭다.
또 제품의 품질뿐 아니라 기업의 품질경영 능력(시스템·전담조직 및 인력규모)과 품질경영 의지 등을 다각적으로 평가해 승인여부를 결정한다. 품질제품 승인 이후에도 매 6개월마다 다시 검사를 받아야 한다.
정산애강 제품의 경우 지난 1년간 품질 불량률 0%를 기록하는 등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아 3개월간의 긴 테스트를 통과했다. 이번 품질제품 승인으로 정산애강은 품질에 대한 공신력을 확보함으로써 경쟁업체들과 차별화된 제품 경쟁력을 갖추게 됐으며 시장의 신뢰도 함께 얻게 됐다.
최근 전국적으로 대형화재가 잇따르자 병원 등 대형건물에 소방용 스프링클러 설비 설치 의무 법제화가 추진되고 있어 이번 정산애강의 품질제품 승인은 국민안전 측면에서도 상당한 의미가 있다는 게 건설업계의 평가다.
신진용 정산애강 대표는 "이번 품질제품 승인은 정산애강 전 임직원의 노력의 결과"라며 "이번 승인을 계기로 국내 시장은 물론 중국과 인도, 베트남을 비롯한 동남아 등의 시장 공략에도 본격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정산애강은 지난 2일 공시한 2017년 잠정

실적에서 연결 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70% 오른 114억 7322만원을 기록하며 3년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도 784억4488만원, 94억3203만원으로 잠정 집계돼 각각 전년 대비 13.2%, 69.1% 성장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빗속에 떠난 마지막 길…고향 창녕에서 영면
  • [아동학대] 72시간 지나면 가해 부모에게 복귀?…아동 쉼터 '무색'
  • 백선엽 장군 빗속 추모 이어져…통합당 "대통령 조문해야"
  • 1차 사고 유발자도 '민식이법' 적용…"다툼 여지 있다"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폭력 이어져…법 보호받고 싶어"
  • 200mm 넘는 물 폭탄에…'사망·침수·산사태' 곳곳 상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