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익 17조원대…반도체 이익 증가"

기사입력 2018-08-30 08:49


[자료제공 = 유진투자증권]
↑ [자료제공 = 유진투자증권]
유진투자증권은 30일 삼성전자에 대해 메모리 출하 증가로 반도체 이익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3분기 영업이익을 17조4000억원으로 예상했다. 이에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6만2000원을 유지했다.
이승우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삼성전자 실적은 매출 248조원, 영업이익 65조4000억원으로 각각 전년대비 2.4%, 22%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200조원이 넘는 규모에서 이익 증가율 22%는 매우 훌륭한 수치이나 문제는 주가"라고 강조했다.
삼성전자 주가는 연초 대비 약 9% 내려간 수준이다. 전세계 IT 대형 기업 중 삼성전자만큼 부진한 주가 흐름을 기록한 업체도 찾아보기 어려울 정도라는 평가다.
이 연구원은 "3분기에는 메모리 출하 증가로 반도체 이익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며 "부문별 추정이익은 반도체 13조9000억원, DP부문 6000억원, IM부문 2조3000억원, CE부문 6000억원"으로 예상했다.
삼성전자 하반기 영업이익은

35조원에 달할 것이라는 평가다. 계속해서 논란이 되고 있지만, 반도체가 결국 실적을 이끌고 있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그는 "내년 실적에는 시장을 독점해온 엔터프라이즈 SSD에 경쟁이 심해질 것"이라며 "IM이 과연 부진을 털고 반등의 기회를 잡을 수 있을 것인지도 중요한 변수"라고 언급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제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