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신한금융, 젊은층 직원과 소통채널 `원신한 패널` 출범

기사입력 2019-03-21 16: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앞줄 가운데)과 주요 그룹사 사장단, 임직원이 21 용인시 기흥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열린 `원(One)신한 패널` 임명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원신...
↑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앞줄 가운데)과 주요 그룹사 사장단, 임직원이 21 용인시 기흥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열린 `원(One)신한 패널` 임명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원신한패널은 경영진과 젊은 실무직원의 소통 채널로 올해부터 새롭게 출범했다. [사진 = 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은 21일 용인시 기흥구 소재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그룹사 실무진급 직원들로 구성된 ’원신한(One Shinhan) 패널’ 임명식을 열고 소통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원신한패널은 기존에 그룹사 직원들간 소통·교류 창구가 됐던 직원 패널 제도를 그룹 최고경영자(CEO)와의 소통 채널로 전면 개편해 새롭게 출범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그룹의 젊은 실무진급 직원 위주로 구성해 그룹의 새로운 '씽크탱크'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번 원신한패널에는 기업금융 기업금융, 리테일, 상품·브랜드 등 다양한 영역에서 근무하는 직원 31명이 위촉됐다. 이들은 대리급부터 부부장급까지 직급과 성비를 고려해 선발한 최우수 직원으로, 향후

1년간 패널로서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과 직접 소통 활동을 하게 된다.
조 회장은 이날 임명식에 참석해 "오피니언 리더로서 다른 직원들의 생각이나 행동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끼치는 상징적인 사람이 돼달라"며 "창의적인 고객 가치 제고 방안도 고민해달라"고 당부했다.
[정주원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우루과이전 2골' 페르난드스 "한국과 3차전, 이기고 싶다"
  • [속보] 검찰, `서해 피격` 서훈 전 안보실장 구속영장
  • 강원 육군 전방부대서 이병 숨진 채 발견…"원인미상 총상"
  • 윤 대통령 "중국, 북 무기개발 중단 영향력 행사 능력·책임 있어"
  • 심한 학대로 '안구적출'까지…강아지 학대범은 두 달째 오리무중
  • 퇴장 당한 벤투, 심판에게 무슨 말 했나…"부적절한 발언 없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