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하나銀 年 5% 특판적금, 앱 접속 쇄도…인기폭발

기사입력 2020-02-03 17:50 l 최종수정 2020-02-03 19:40

지성규 하나은행 은행장(왼쪽 셋째)이 브랜드명을 `KEB하나은행`에서 `하나은행`으로 바꾼 것을 기념해 3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제막식 행사를 열고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지성규 하나은행 은행장(왼쪽 셋째)이 브랜드명을 `KEB하나은행`에서 `하나은행`으로 바꾼 것을 기념해 3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제막식 행사를 열고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 = 하나은행]
하나은행이 브랜드명을 KEB하나은행에서 '하나은행'으로 바꾼 것을 기념해 출시한 최고 연 5.01%인 특판적금에 인터넷 접속이 어려울 정도로 가입 신청이 폭주했다. 하나은행은 최고 연 5.01%인 정액 적립식 적금 상품 '하나 더적금'을 5일까지 사흘간 한시 판매한다. 이 상품은 1년제에 월 가입 금액은 10만원 이상 30만원 이하다

. 기본금리 연 3.56%에 온라인 채널 가입(연 0.2%)과 하나은행 입출금 통장으로 자동이체 등록(연 1.25%) 조건을 충족하기만 하면 최고 연 5.01% 금리를 제공한다. 하나은행 애플리케이션 '하나원큐'는 낮 한때 접속 대기자만 5만명 넘게 몰리면서 접속에 어려움을 겪기도 했다.
[최승진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