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박지성 발목인대 파열...3개월 결장

기사입력 2006-09-14 06:12 l 최종수정 2006-09-14 09: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소속 박지성이 발목 인대가 파열되는 부상을 당해 앞으로 3개월간 시합에 나갈 수 없게 됐습니다.
맨유 구단 측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박지성이 왼쪽 발목 인대가 끊어지는 부상을 당해 앞으로 3개월간 결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하고, 빠르면 현지 시간으로 오늘 발목 인대 수술을 받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박지성은 지난 10일 토튼햄과의 프리미어리그 시즌 4차전에 교체 출장했다 발목을 다쳤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강원 철원 지역 한탄강 범람…"벌써 네 번째 침수"
  • 서울 곳곳 도로통제…출근길 교통혼잡 예상
  • 뉴욕증시, 부양책 기대에 주요 지수 상승…다우 1.39% 상승 마감
  • 트라이애슬론 고 최숙현 선수 폭행 혐의 장윤정 구속
  • '단독 사용' 숙소 예약했는데…웬 코 고는 소리?
  • 류호정 원피스 등원 논란…고민정 "감사의 마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