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브리티시여자 오픈 한국 선수 저조

기사입력 2006-08-06 09:42 l 최종수정 2006-08-06 09: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브리티시여자 오픈 골프대회에서 한국선수들이 저조한 성적을 보이고 있습니다.
양영아와 김초롱은 3라운드 중간합계 1언더파로 나란히 공동 12위를 기록했고, 안시현은 1오버파로 공동 21위에 머물렀습

니다.
셰리 슈타인하우어가 7언더파로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기대를 모았던 위성미는 4오버파로 공동 32위를 기록중입니다.
한편, PGA투어 뷰익 오픈 대회 셋째날에서는 타이어 우즈가 6언더파를 몰아치며, 중간합계 18언더파로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도심 한복판서 또 몽골인끼리 폭력
  • [단독] 마당에 곰이 어슬렁…지리산 반달곰 또 민가 출몰
  • 통합당 "민주당은 서울시장 공천해선 안 돼"…안철수·박주민 후보군 물망
  • 미, 경제 활동 재봉쇄…모더나 "전원 항체반응"
  • "키 크고 성적 오르고" 거짓 광고…바디프랜드 검찰 고발
  • 백선엽 장군, 6·25 전투복 수의 입고 영면…미 국무부도 조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