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판교 중소형 3자녀 가구 청약 대부분 마감

기사입력 2006-08-30 21:12 l 최종수정 2006-08-31 08: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판교신도시 2차분양 첫날, 3자녀 이상 무주택 가구주의 중소형 주택 청약경쟁률이 최고 27대 1을 기록하며 대부분 마감됐습니다.
건설교통부에 따르면 수도권 3자녀 이상 무주택 가구주 중 우선순위 점수 85점 이상자를 대상으로 청약접수를 받은 결과 192가구 모집에 886명이 신청해 4.6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
특히 채권입찰제의 적용을 받지 않는 전용 면적 25.7평 이하 주택은 모집 가구보다 11배가 넘는 597명이 청약신청서를 접수했습니다.
또 동판교 A20-1블록의 서울지역 신청자는 3가구에 81명이 청약에 나서 27대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연평도 실종 공무원, 수천만 원 빚져 파산 고려"…직장 동료 증언
  • 트럭에서 부부 시신 발견…말기 암 아내와 남편
  • 대낮에 술 취해 6층서 벽돌 던진 20대…차량 파손·행인 부상
  • [속보] 정부 "의대생의 국시 응시 표명만으로 추가 기회 부여 힘들어"
  • 안양 아파트 공사현장서 옹벽 무너져…1명 사망
  • 아파트 44층서 불…아기안고 경량 칸막이 부숴 대피한 30대 엄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