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휴대폰 요금 연체자 계속 감소

기사입력 2006-09-26 20:42 l 최종수정 2006-09-26 20: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휴대전화 요금 연체자가 최근 2년

반동안 계속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올 상반기 연체자는 303만명으로 지난 2004년 말 322만명에 비해 19만명이 줄어들었습니다.
이동통신사별로 보면 SK텔레콤이 180만명으로 가장 많았고 KTF가 100만명, LG텔레콤 23만명 순이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지하철역 불법촬영 고등학생…휴대전화서 사진 무더기
  • "앞으로 유의할 것"…잇단 실언 논란에 몸 낮춘 윤석열
  • [픽뉴스] 아수라장 호텔 풀파티 / 한국기업 고소 / 확진자 폐 사진 / 방호복 입고 화투
  • 수도권 산자락 뒤덮은 대벌레…"하루 7천 마리 잡아요."
  • "내 아이 맞냐"던 김용건 변호사 선임 후 "책임지겠다" 돌변
  • 생후 한 달 아기 갈비뼈 71개 골절 낸 아빠…3년간 재판 끝 '유죄'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