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집값 안정, 보유세·콜금리 인상이 해법

기사입력 2006-09-28 14:27 l 최종수정 2006-09-28 14: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일부 지역의 주택가격 급등세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한국은행은 "수도권 등에서 발생한 주택경기붐이 지방까지 전파되는 데는 짧게는 1~2년, 길게는 6~7년이 걸렸지만, 주택경기 하락기에는 동시 또는 1~2년 내로 급속히 하락했다"며 "상승기보다 하락기때 파급 시차가 훨씬 짧았다"고 밝혔습니

다.
한은은 주택가격 급등 초기에는 장기주택금융 기반 구축이나 주택담보인정비율(LTV) 조정과 같은 규제수단을 활용하고, 부동산 버블이 전국적으로 확산한 시기에는 부동산 보유세 인상과 같은 조세정책과 함께 통화긴축을 통해 과잉유동성을 적극 흡수해야 한다고 제시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北 피살 공무원 형 "김정은도 사과하는데, 군은 고인 명예 실추"
  • [속보] 청와대 "북한에 추가조사 요구…필요시 공동조사 요청"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61명…44일 만에 지역발생 50명 이하
  • WSJ "훌륭한 검사·기술 조합이 한국의 코로나 대응 성공 비결"
  • 서울 다시 50명대…관악구 어린이집·요양시설 집단감염
  •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 민간투자자에 욕설 문자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