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사카자키균 극미량은 무해"

기사입력 2006-10-24 19:12 l 최종수정 2006-10-24 1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최근 분유에서 검출돼 논란이 되고 있는 사카자키균이 아주 적은 양일 경우에는 인체에 무해하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한국식품연구원의

오세훈 박사는 조제분유 심포지움에서 사카자키균이 극히 적은양일 경우, 인체 감염 가능성이 없으며 100g당 10만 마리 수준이 돼야 인체에 해를 줄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오 박사는 사카자키균의 위험성 때문에 안전성을 확보할 수 있는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영웅 일일이 호명한 문 대통령 "국가가 반드시 보답"
  • "밀폐된 공간에서 다수 감염…종교 모임 취소해야"
  • 군병력 철수·야간통금 종료…미 시위사태 진정 분위기
  • 법무부, '성추행 혐의' 부장검사 두 달간 직무정지
  • [영상단독] "손가락 지져 지문 없애"…아동 학대
  • 현충시설 찾아가보니…대로변 화단에 덩그리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