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신상훈 행장 "시·도 금고 유치 관심"

기사입력 2006-11-01 10:12 l 최종수정 2006-11-01 10: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상훈 신한은행장은 월례조회에서 앞으로 새 전산시스템과 팀워크를 바탕으로 거침없이 나아가 모든 것을 성과로 입증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신 행장은 이어 "장기 성장 동

력이 될 수 있는 시·도 금고 유치와 퇴직연금 증대, 후순위채권 판매 등에도 각별한 관심이 요구된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급증하는 개인파산 등으로 인해 연체가 크게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철저한 사후 관리를 통해 우수한 자산 건전성을 지속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가정 파탄 주범 된 불법 '베트남 로또'
  • 정부, 2030년까지 건강수명 73.3세로 연장…담뱃값 8천 원대로 인상 추진
  • 택배노조, 사회적 합의 6일 만에 파업 선언…이유는?
  • TCS국제학교 입학설명회 들어보니…수시·유학 내세워 학생 유치
  • "집 없는 현실이 지옥"…부동산 정책과 대깨문 비판?
  • [픽뉴스]'왕자 낳은 후궁'과 '고발 유감'…'사위들의 반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