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IMF 급으로 암울한 경제…정부, 내년 겨우 2.6% '찔끔 성장' 예고

기사입력 2016-12-29 20:19

IMF 급으로 암울한 경제…정부, 내년 겨우 2.6% '찔끔 성장' 예고

정부 내년 2.6% 성장 /사진=연합뉴스
↑ 정부 내년 2.6% 성장 /사진=연합뉴스

정부가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여파가 계속되던 1999년 이후 처음으로 2%대 성장 전망을 내놨습니다.

내년 취업자 증가 폭 전망치는 26만 명으로 낮췄고 소비자물가는 1.6% 상승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정부는 29일 발표한 '2017년 경제정책방향'에서 내년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지난 6월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발표 때 제시했던 3.0%에서 2.6%로 0.4%포인트 하향 조정했습니다.

정부 전망대로라면 한국 경제는 2015년 2.6%, 올해 2.6%에 이어 3년 연속 2%대 저성장에 머물게 됩니다.

3.3% 성장한 2014년을 제외하면 2012년 이후 5번째 2%대 성장에 머물게 되는 셈이어서 사실상 저성장이 고착화되는 모양새입니다.

정부는 성장률 전망을 낮춘 주된 이유로 내수둔화를 꼽았습니다.

내년 내수는 유가상승과 금리상승 압력 등으로 여건이 악화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수출은 세계교역량 회복, 주력상품 업황 개선 등으로 다소 개선되겠지만 중국 성장세 둔화, 세계 보호무역주의 기조 등으로 회복세는 제한적일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그나마 상반기에는 재정조기집행, 노후차 개별소비세 감면 등으로 4분기에 부진했던 내수가 어느 정도 회복될 가능성이 있지만 미국 새 행정부 출범에 따른 불확실성은 걸

림돌이 될 수 있다고 봤습니다.

하반기에는 구조조정 효과가 내수의 발목을 잡아 회복세가 약화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정부는 내년 민간소비가 올해(2.4%)보다 더 위축돼 2.0% 증가에 그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고용여건이 악화돼 실질구매력 증가세가 주춤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입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