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12년째 이어지는 아주그룹의 글로벌 사랑나눔

기사입력 2018-08-22 14: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21일 베트남 해외자원봉사에 참가한 아주그룹 계열사 임직원들이 베트남 껌미현에 위치한 쏭라이 유치원 신축 공사현장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사진제공 = 아주그룹]
↑ 지난 21일 베트남 해외자원봉사에 참가한 아주그룹 계열사 임직원들이 베트남 껌미현에 위치한 쏭라이 유치원 신축 공사현장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사진제공 = 아주그룹]
아주그룹 임직원들이 베트남 동나이성 지역을 찾아 나눔활동을 펼쳤다.
아주그룹은 국제구호단체 월드쉐어와 함께 지난 19일부터 오는 25일까지 베트남 동나이성 껌미현 일대에서 해외 자원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비영리기관인 아주복지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봉사활도에는 아주산업, 아주IB투자, 아주호텔앤리조트, 아주베트남 등 아주그룹 계열사 임직원 20여명이 참가했다.
올해 아주그룹은 베트남 동나이성 인민위원회, 현지 학교관계자들과 협력해 교육환경이 열악하고 도움이 절실한 쏭라이 유치원 신축을 지원할 예정이다. 건설된 지 30년이 넘은 이 유치원은 건물이 낡고 공간이 협소해 지역 아동들이 제대로 된 교육을 받기 어려웠다. 이번 신축 지원으로 쏭라이 유치원은 교실 건물 2동, 남녀화장실 1동, 급식실 1동 규모로 새롭게 건설된다.
해외 봉사에 참가한 아주그룹 임직원들은 유치원 신축을 위한 벽돌 쌓기, 미장 작업, 환경 미화 뿐 아니라 고아원 방문봉사, 사랑의 쌀 나누기, 고아원축구단과의 친선경기 등을 하며 글로벌 사랑나눔을 몸소 실

천했다.
아주그룹은 2007년 베트남 하노이 하이즈엉 마을에 유치원 3곳 건립을 시작으로 해외 봉사활동을 12년째 이어오고 있다. 가정집 주거환경 개선작업, 교실, 도서관, 공용화장실 건립, 컴퓨터 및 도서지원, 장학금 전달 등 약 6000여명의 해외 현지주민이 혜택을 받았다.
[이영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정은 "불미스러운 일에 미안한 마음" 사과
  • 북 사과에도 남는 의문들 '월북 vs 실족'
  • 말다툼하던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남성…60대 남성 숨져
  • "걱정돼서"…길가 만취 여성 데려가 성폭행한 의사
  • 해외 언론, '김정은 사과' 긴급보도…"북 지도자 사과 극히 이례적"
  • 백신 접종일정 촉박…"신성약품이 계속 조달 맡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