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새 `피츠` 사령탑은…롯데주류 김태환 대표 선임

기사입력 2018-12-19 16: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태환 롯데칠성음료 주류BG 대표. [사진 제공=롯데그룹]
↑ 김태환 롯데칠성음료 주류BG 대표. [사진 제공=롯데그룹]
롯데칠성음료 주류BG 신임 대표에 김태환 전 해외부문장(전무)이 선임됐다.
롯데그룹은 19일 롯데제과, 롯데칠성음료, 롯데케미칼, 호텔롯데, 롯데카드 등 식품·화학·서비스·금융 부문 30개 계열사 이사회를 열고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김태환 신임 대표는 1987년 롯데칠성음료에 입사해 롯데아사히 대표를 거쳐 지난해부터 롯데주류 해외부문장을 맡아왔다. 지난해 소주 '처음처럼'과 '순하리' 맥주 '클라우드' 등을 동남아시아와 오세아니아 지역에 성공적으로 진출시켰다는 평을 받는다.
약 2년간 롯데주류를 이끌었던 이종훈 대표는 자리에서 물러난다.
이 대표는 취임 직후인 지난해 6월 맥주 신제품 '피츠 수퍼클리어'를 출시했으나 지난해 연매출 목표치인 700억 원에 못미치는 300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피츠 점유율 확대를 위한 프로모션과 충주 제2공장 증설

등으로 올해 3분기까지 431억원의 영업 손실을 기록했다.
다만 지난해 피츠의 총 판매량은 1억5000만병으로, 기존 제품인 클라우드(1억4000만병)보다 높다. 롯데주류 측은 올해 해외 진출과 더불어 제2공장 가동 등을 통해 국내 유흥시장 공략을 지속하겠다는 계획이다.
[디지털뉴스국 신미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