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사단법인 '판교테크노밸리 1조클럽협회' 출범...초대회장에 최영식 쉬프트정보통신 대표

기사입력 2019-02-26 16: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단법인 판교테크노밸리 1조클럽협회가 출범했습니다.
기술력이 뛰어나고 성장 잠재력이 있는 중소기업 120개사가 판교테크노밸리 1조 클럽협회를 결성해 7년 동안 판교테크노밸리를 대표 하는 모임으로 운영해 오다 이번에 사단법인으로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인가 받아 최근 현판식 및 창립총회를 개최한 겁니다.
협회 가입조건은 IBK기업은행에서 심사해 집행부회의를 거쳐서 총회에서 통과되어야만 회원으로

가입됩니다.
목적은 회원사가 상장하면 유니콘 기업 즉 시가총액이 1조 되는 기업으로 키우자는데 있으며,특히 스타트업 기업에도 투자를 확대해 이들 기업을 글로벌기업으로 육성할 계획입니다.
초대회장은 UI/UX개발공급 전문 소프트웨어기업인 쉬프트정보통신 최영식 대표회사가 맡게 됐으며 SW기업으론 국내최초 녹색기술제품인증 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문에 이재명 취임하자마자 말 바꾼 정황 담겨
  • [MBN 여론조사] 이재명 32.5% vs 윤석열 43.4%…윤석열·홍준표 접전
  • 이재명 '지사직 사퇴' 고심…이낙연 만남이 관건
  • [단독] '생수병 사건' 숨진 직원 집에서 메탄올·수산화나트륨 발견
  • 윤석열 서울대 동기, 왜 뿔났나?..."윤, 그렇게 살아왔다는 자백"
  • 신자마자 '툭' 터졌는데 반품 거부?…온라인 신발 쇼핑 피해 속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