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KT엠모바일, 5G 요금제 2종 출시…이통사 70% 수준

기사입력 2019-12-16 10: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KT엠모바일]
↑ [사진 제공 = KT엠모바일]
KT 알뜰폰 자회사 KT엠모바일은 5G 요금제 2종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5G 알뜰폰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요금제는 이통3사 요금제 대비 70% 수준이다.
우선 기본료 5만5000원에 음성과 문자를 기본 제공하고 8GB의 기본 데이터와 초과 시 1Mbps의 속도로 무제한 사용이 가능한 '5G 슬림 M'이 출시된다.
또 7만7000원에 음성과 문자를 기본 제공하고 200GB의 기본 데이터와 초과 시 10Mbps의 속도로 무제한 사용이 가능한 '5G 스페셜 M' 요금제도 나온다.
KT엠모바일은 5G 요금제 출시를 기념해 요금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12월 31일까지 5G 슬림 M에 가입하는 모든 고객은 기본료 9900원 평생 할인을 적용해 월 4만5100원으로 사용할 수 있다.
5G 스페셜 M에 가입하는 모든 고객은 기본료 1만4300원 평생 할인을 적용해 월 6만2700원으로 사용할 수 있다. 더불어 5G 요금제에 가입하는 모든 고객에게 IT 액세서리 쇼핑몰 'M 쇼핑' 쿠폰을 최대 3

만원까지 제공한다.
전승배 KT엠모바일 사업운영본부장은 "고가 5G 요금제가 부담스러운 고객을 위해 자급제 단말로 가입이 가능한 무약정 5G 유심 요금제 2종을 준비했다"며 "경제적인 KT엠모바일 5G 유심 요금제와 함께 5G 시대를 보다 저렴하게 경험하실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이재명 사퇴" vs "검찰 정치쇼"…성남FC 공소장 파장 확산
  • 김건희 박사논문 5인 서명 '동일인' 추정···교육부 "하자 없다"
  • "저녁밥 거부했다고" 딸 청소기로 때린 친모 집행유예
  • 권성동 "외교참사 주장, '주술용 주문'일 뿐" vs 민주 "국제적 망신"
  • 이양희 부친 언급한 이준석 "사사오입 개헌, 최근과 데자뷔"
  • 귀찮고 부끄럽다는 이유로 '거스름돈 외면'하는 청소년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