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두드림’ 누구냐 넌…시청률 급등 ‘조용한 반란’ 시작

기사입력 2011-11-28 09: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세대 공감 토크쇼 ‘두드림’의 상승세가 심상치 않다.
시청률 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26일 방송된 KBS 2TV '이야기쇼 두드림’(MC 황석영 송승환 김용만 신해철)은 전국기준 6.1%의 시청률을 기록, 지난 방송분이 올린 4.5%보다 1.6%P 상승했다.
동시간대 방영중인 ‘흥행 보증수표’ 주말극과의 경쟁에서 이 같은 상승세는 향후 놀라운 발전 가능성을 내포하고 있다. ‘두드림’은 멘토를 필요로 하는 요즘 시대에 대중들이 닮고 싶은 멘토를 초대, 이들의 인생 특강을 통해 젊은이들에게 삶의 교훈을 전한다. 이 시대의 사회적인 핫이슈를 화두로 4명의 MC가 함께 이야기를 펼치며 우리 인생의 참된 해답을 찾는다. 특히 그간 만나기 힘들었던 황석영 작가의 조언에 많은 스타들이 출연을 원하고 있다는 후문.
이날 방송에서는 '슈퍼스타K' 출신 가수 허각이 출연해 자신의 가정사에 대해 털어놨다. 방송 후 네티즌들은 “참 유익한 방송, 프로그램 괜찮다”, “뭐낙 배워가는 느낌, 앞으로 챙겨볼게요”

, “허각의 진심이 느껴졌다. 진정한 뮤지션이 되길 바랍니다” 등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MBC 주말극 ‘애정만만세’는 16.6%, SBS 주말드라마 ‘폼나게 살거야’는 9.3%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기자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성폭행 당해” 가족에 털어놓은 50대 여성…경찰 수사 앞두고 극단적 선택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속보] '신당역 살인' 전주환, 스토킹 혐의 1심 징역 9년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돈스파이크 "마약 투약 인정…죗값 받겠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