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찬호 "은퇴 후 협찬 끊겨" 솔직 고백

기사입력 2012-12-27 17:55 l 최종수정 2012-12-28 08: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박찬호가 SBS 신규 예능 프로그램 ‘땡큐(Thank you)’에 출연해 은퇴 후 달라진 사람들의 대우에 대해 솔직히 털어놨다.
'땡큐' 첫 녹화에서 “현역일 때와는 사람들의 대접이 달라지진 않았느냐”는 차인표의 질문에 박찬호는 “선수 생활 할 때는 스폰서(협찬)가 있었는데, 은퇴 소식 듣고 바로 끊기더라”며 못내 아쉬운 표정을 지어보여 웃음을 줬다. 이어 박찬호는 평범한 40대 중년 남자의 삶으로 돌아온 달라진 생활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이어가 관심을 모았다.
한편 박찬호는 녹화가 진행되는 내내 무슨 이야기를 꺼내든 야구 이야기를 끝을 맺는 등 여전히 못 말리는 ‘야구사랑’을 드러내 시종일관 웃음을 선사했다.
첫 방송은 28일 오후 11시 15분.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현우 기자 nobodyin@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