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장유례 임찬규 대리 해명 ‘정인영 물벼락 사건 사과’

기사입력 2013-05-27 11: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장유례 SBS ESPN 아나운서가 임찬규 선수를 대신해 ‘정인영 물벼락 사건’에 대해 해명했다.
장유례 아나운서는 27일 자신의 트위터에 “임찬규 선수에게 물어보니 선배가 시켜서 후다닥 물세례를 하고 온 건데 각도가 잘못되어 의도치 않게 정인영 아나운서에게 실례를 범하게 됐다고 하네요”라며 상황을 설명했다.
장 아나운서는 “굉장히 죄송하다고 다음에 보게 되면 정중히 사과한다고 하네요”라며 대신 사과의 말을 전했다.
이어 “신나는 세리머니도 좋지만 마이크도 그렇고, 일로서 생방송을 해야 하는 아나운서에게도 그렇고, 피해를 준 건 사실인 것 같아요. 앞으론 다른 방법으로 승리를 축하하

면 좋겠어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6일 임찬규 선수는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3한국야쿠르트 세븐프로야구 SK vs LG의 경기 직후 열린 정의윤 선수와 정인영 아나운서의 방송 인터뷰 중 물을 뿌리는 세리머니를 펼쳤다.
정의윤을 향한 축하의 물벼락이었지만 정인영 아나운서에게는 ‘인터뷰 중 날벼락’이었다.
[MBN스타 박정선 기자]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