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플레코 안녕, 긴장한 통역사의 기막힌 직역

기사입력 2013-12-08 09: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플레코 안녕.

[MBN스타 대중문화부] 플레코 안녕이 웃음을 안겼다.

지난 7일 SBS는 브라질 코스타 두 사우이페에서 진행된 ‘2014 브라질 월드컵 조추첨’을 생중계했다.

이날 한 통역사는 귀여운 실수로 웃음을 선사했다. 통역을 맡은 이슬기 씨는 긴장한 나머지 무뚝뚝한 말로 “플레코 안녕. 축구공 호나우도입니다”라고 직역했다. 이에 배성재 아나운서는 “귀엽죠?”라고 장난을 치며 눈길을 끌었다.

플레코 안녕, 플레코 안녕이 화제다. 사진=SBS 캡처
플레코 안녕, 플레코 안녕이 화제다. 사진=SBS 캡처
통역사의 실수가 방송이 나간 후 배성재 아나운서는 트위터에 풀레코의 실제 모델인 브라질 서식 동물 세띠 아르마딜로의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안철수 정치판 아웃시켜야" 주장에…홍준표 "좋은 사람" 두둔
  • 장성민 "이낙연 움직임 빨라져…여당, 이재명 두고 보지 않을 듯"
  • 여성단체에 의문의 1000만 원 입금…알고 보니 '감형' 노린 기부금
  • 하루 90만 원 벌어도 사람이 없다?…흑산 홍어썰기 기술자 자격증 도입
  • 50년 만에 시베리아서 백두산 호랑이 발자국 발견
  • '중국 최고령' 67세에 딸 출산한 여성 근황 보니…인플루언서로 변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