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무한도전’ 소지섭 “라이브 한 적 없어…비디오형 래퍼다” 솔직고백

기사입력 2013-12-14 20: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대중문화부] 배우 소지섭이 비디오형 래퍼임을 고백했다.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선 ‘쓸쓸한 친구를 소개합니다(이하 ‘쓸친소’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정준하는 소지섭을 ‘쓸친소’에 출연 시키기 위해 연락했고 유재석, 노홍철과 함께 소지섭을 설득했다.

하지만 소지섭이 “전 쓸쓸하지 않다”라고 단칼에 거절하자 노홍철은 랩을 좋아하는 소지섭에게 “힙합 좋아하니까 와라. 데프콘도 온다. 와서 노래 한 곡 해라”라고 유혹했다.

소지섭이 비디오형 랩퍼임을 커밍아웃 했다.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캡처
↑ 소지섭이 비디오형 랩퍼임을 커밍아웃 했다.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캡처
이에 소지섭은 “전 비디오형 래퍼라…다 립싱크로 했다. 라이브를 안 한다”고 깜짝 고백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안철수 정치판 아웃시켜야" 주장에…홍준표 "좋은 사람" 두둔
  • 이재명 "윤석열, 무능·무식·무당 '3무'…나는 실력·실적·실천 '3실'"
  • 여성단체에 의문의 1000만 원 입금…알고 보니 '감형' 노린 기부금
  • 하루 90만 원 벌어도 사람이 없다?…흑산 홍어썰기 기술자 자격증 도입
  • 50년 만에 시베리아서 백두산 호랑이 발자국 발견
  • '중국 최고령' 67세에 딸 출산한 여성 근황 보니…인플루언서로 변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