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스코리아 감성 엔딩, 독특한 엔딩 기법에…"끝나도 끝난게 아니야!"

기사입력 2013-12-28 11:22

사진=해당 영상 캡처
↑ 사진=해당 영상 캡처


'미스코리아 감성 엔딩'

'미스코리아'만의 독특한 감성 엔딩이 화제입니다.

여타 다른 드라마의 경우 엔딩에서 마주하게 되는 인물들의 정지 이미지를 붙이거나 그날 방송됐던 장면 중 인상적인 이미지를 연결한 후 바로 다음 회의 예고편이 이어지지만, MBC '미스코리아'는 조금 색다른 연출로 관심을 모았습니다.

'미스코리아'는 극의 전개가 없더라도 엔딩 크레딧이 올라가는 그 순간까지 인물들의 움직임과 목소리를 그대로 살려 보는 이들에게 오랜 여운을 남김니다. 때문에 다음 내용을 미리 볼 수 있는 예고편이 다소 짧아지지만 이는 '미스코리아'만의 개성이라는 평을 낳고 있습니다.

이 같은 엔딩은 권석장 PD의 오랜 특징. 그는 드라마 '파스타'를 촬영할 당시에도 극중 인물들의 감정을 계속 이어나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붙들었으며, 이에 아직까지도 쉐프 현욱(이선균 분)이 유경(공효진 분)에게 눈 키스하는 장면은 명장면으로 꼽힙니다.

이번 '미스코리아' 역시 에필로그 형식의 '움직이는 엔딩' 형식을 취해 엘리베이터 걸 오지영(이연희 분)이 서러움에 터지는 눈물을 참으며 '와이키키'하고 억지로 웃음을 짓는 장면이나, 지영을 기다리는 형준(이선균 분)의 뒷모습을 통해 감정을 극대화하며 극의 완성도를 높이고 있습니다.

'미스코리아' 제작진은 "기존 볼 수 있는 방식보다는 신선한 방식의 엔딩을 보여드리고자 했다. 매 회 엔딩 만은 시청자들께서 드라마의 여운을 충분히 즐기고 원하는 시점에서 끝낼 수 있도록 하고자 하는 의미가 담겨있다"며 "따뜻한 감성이 살아있는 드라마인 만큼

엔딩에서도 충분히 그 감정을 느끼실 수 있길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미스코리아 감성 엔딩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미스코리아 감성 엔딩, 끝나도 끝난게 아닌거구나!" "미스코리아 감성 엔딩,감독만의 스타일이 살아 있네요!" "미스코리아 감성 엔딩, 다음 회까지 여운 남아!" "미스코리아 감성 엔딩, 알 수가 없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