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연석 종영소감 “눈물바다 된 신촌하숙집, 벌써 보고싶다”

기사입력 2013-12-28 13:56

배우 유연석이 tvN ‘응답하라 1994’ 종영소감을 전했다.
유연석은 28일 자신의 트위터에 “오늘 새벽 응답하라 1994 모든 촬영을 마치고 눈물바다가 된 신촌하숙집에서 눈물콧물 흘리며 옹기종기 모여 찍은 마지막 한 컷...벌써부터 보고 싶다. 모두가 빛난 멋진 드라마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게재한 사진은 폴라로이드 즉석 사진으로, ‘응답하라1994’ 주요 배경으로 등장한 신촌하숙집 전 멤버 성동일, 이일화, 유연석, 정우, 손호준, 바로, 고아라, 도희의 모습이 담겨 있다.
유연석은 ‘응답하라 1994’에서 성나정(고아라 분)을 짝사랑하는 순정남 칠봉이 역을 열연, 큰 사랑을 받았다.
‘응답하라 1994’는 전국팔도에서 올라온 지방생들이 서울 신촌 하숙집에 모이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서울 상경기를 그려 향수를 자극, 방송가에 파란을 일으키며 인기리에 방송됐다. 28일 종영.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psyon@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