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총리와 나’ 이한위, 윤아-이범수 계약결혼 사실 알았다

기사입력 2014-02-04 22:34

[MBN스타 손진아 기자] ‘총리와 나’에서 이한위가 윤아와 이범수의 계약결혼에 대해 알게 됐다.

4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총리와 나’ 마지막회에는 남유식(이한위 분)이 남다정(윤아 분)의 일기를 쓰려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남유식은 남다정에게 “일기장 좀 줘라. 너희가 왔던 일들을 다 적어놔야겠다”라며 수첩을 달라했다.

이어 일기장을 쓰기 위해 수첩을 보던 남유식은 그 안에 적혀 있던 딸 남다정과 권율(이범수 분)의 계약결혼에 대한 내용을 보게 됐다.

‘총리와 나’에서 이한위가 윤아와 김범수의 계약결혼에 대해 알게 됐다. 사진=총리와나 캡처
↑ ‘총리와 나’에서 이한위가 윤아와 김범수의 계약결혼에 대해 알게 됐다. 사진=총리와나 캡처
이후 그는 남다정에게 “계약결혼은 뭐고 아이 엄마 이야기는 뭐냐. 어떻게 이렇게 감쪽같이 속일 수가 있는 거냐”고 소리쳤다. 이에 남다정은 “미안하다. 속이려고 한 건 아니다. 그런데 나 진짜로 총리님을 사랑한다”고 실토했다.

딸의 말에 남유식은 “너희 둘로 좋아한다고 끝나는 거냐. 애들 엄마도 살아있는데 어쩌려고 그러냐. 왜 이런 일을 한 거냐. 어쩌려고 그런 짓을 한 거냐”고 소리치며 “나 때문에 그런거냐. 내가 죽을 병에 걸려서 그런 거냐. 다 내 죄다”고 슬퍼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인기 기사>

◆ 강예솔, 단아와 섹시 사이~

◆ 안현수 여자친구, 뛰어난 외모로 눈길

◆ 이진, 촬영때 체력소모 심한 이유

◆ '또 하나의 약속' 높은 예매율 불구 보기 어렵다?

◆ JYJ "악플러와 합의 없을 것"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