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보영 오열, ‘연기대상’다운 명품연기

기사입력 2014-03-05 12:27



배우 이보영이 뛰어난 오열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습니다.

4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14일’에서는 김수현(이보영 분)이 납치된 딸 샛별(김유빈 분)의 죽음으로 힘겨워하는 장면을 담아냈습니다.

특히 이보영은 생방송에 직접 출연, 범인을 향해 애원하는 장면에서 온 힘을 다한 오열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습니다.

수현은 경찰과 함께 딸을 구하고자 노력했으나, 결국 딸은 죽음을 맞이했습니다. 수현은 죄책감을 이기지 못하고 스스로 강물에 몸을 던지는 등 안타까운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보영 오

열 연기에 누리꾼들은 “이보영 오열, 연기 정말 실감나더라”, “이보영 오열, 나도 눈물이 났다”, “이보영 오열, 역시 연기대상 답게 연기 잘 한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이날 방송된 ‘신의 선물’은 전국기준 시청률 7.7%를 기록해 동시간대 2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는 지난 첫 방송 분인 6.9%보다 0.8% 상승한 수치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