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살쾡이 박’의 천적 등장? 무한도전 정관용…'대박!'

기사입력 2014-05-18 14: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관용
무한도전 정관용 / 사진=MBC "무한도전"
↑ 무한도전 정관용 / 사진=MBC "무한도전"
시사평론가 정관용이 ‘무한도전’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7일 MBC ‘무한도전’에서는 2014 ‘무한도전’을 이끌 차세대 리더를 뽑는 선거를 앞두고 최종 토론회가 펼쳐졌다.
정관용의 등장부터 박명수와의 마찰은 시작됐다.
박명수는 정관용의 등장에 “그동안 팬이었다. 존경한다”며 남다른 애정을 보였으나, 정관용은 평정심을 유지하며 진행을 이어 나갔다.
그러자 이내 박명수는 “사람이 말을 하면 좀 들어달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재석 지지자였던 박명수는 토론회 2부가 시작되자 “평범한 시민으로 함께 하게됐다. 유재석 지지를 철회한다”고 말했다.
그러자 정관용은 “토론회에는 후보자와 지지자만 나오게 돼있는데 시민이 자리해도 되겠냐”고 묻자 연출자는 “사전에 그런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
이내 그는

“그러면 퇴장시켜도 되는 것 아니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명수는 이에 항의를 하자, “연출자에게 따져 봐라”라고 응수 했고, 박명수는 돌연 “선생님이 짱이다”고 말했다.
무한도전 정관용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무한도전 정관용 2인자 잡는 정관용이네” “무한도전 정관용 박명수가 꼬리를 내리다니!” “무한도전 너무 재밌어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세계 4위 목표' 한국 방산 역량 주목한 외신
  • 국민의힘 "더불어거짓·공갈당"…더불어민주당 향해 공세 강화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우리는 왜 못 이기나"...중국 축구 팬의 절규
  • [카타르] 브라질 네이마르·다닐루 부상으로 2차전 결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