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 신용재 통해 세상에 공개…'뭉클'

기사입력 2014-05-30 17:20 l 최종수정 2014-05-30 17: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 / 사진=신용재 '사랑하는 그대여' 뮤직비디오
↑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 / 사진=신용재 '사랑하는 그대여' 뮤직비디오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 신용재 통해 세상에 공개…'뭉클'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 '신용재 사랑하는 그대여'

세월호 참사로 안타깝게 생을 마감한 故 이다운 군의 미완성 자작곡 '사랑하는 그대여'가 포맨의 신용재를 통해 완성됐습니다.

30일 신용재의 소속사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세상을 떠난 단원고 학생 고(故) 이다운 군의 '사랑하는 그대여'는 이날 낮 12시 각종 온라인 음악사이트에 공개됐습니다.

'사랑하는 그대여'는 싱어송라이터를 꿈꿨던 고인이 생전 신용재의 팬이었음을 잘 알고 있던 유족들이 신용재의 소속사 측에 먼저 연락을 취해 만들어진 결과물입니다.

당시 안타까운 사연을 듣게 된 신용재가 "아이의 마지막 꿈을 이루는데 보탬이 되고 유족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될 수 있다면 좋겠다"는 마음을 보이면서 곧바로 녹음작업이 진행됐습니다.

'사랑하는 그대여'는 생전에 밴드 보컬로 활동했던 고인이 기타를 치며 휴대전화에 녹음한 2분 남짓의 제목 없는 미완성곡이입니다. 신용재는 최대한 원곡의 형태를 유지할 수 있는 선에서 편곡해 노래를 완성했습니다.

신용재는 "녹음을 하면서 고 이다운 군의 진심이 담긴 노래라는 걸 느낄 수 있어 가슴이 아팠다"며 "이 노래가 유족들과 친구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됐으면 좋겠고, 그 누구보다 고인이 하늘에서 이 노래를 듣고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한편 유족 측은 '사랑하는 그대여'

저작권 수익을 세월호 참사로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단원고 학생들을 위해 쓰겠다고 밝혔습니다.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와 신용재' 에 대해 네티즌들은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 아아...눈물이 흘러"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 꿈 이뤄준 신용재 진짜 너무 멋있다" "故 이다운 사랑하는 그대여, 가슴이 짠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정부 "12월 초까지 하루 400~600명 지속" 강조
  • 윤석열 "직무배제 취소하라"…추미애 상대로 소송
  • 소상공인 "하루하루 버티는 중"…비대면 외식쿠폰 검토
  • 7살 아이 엎드리게 해 때린 또래…직접 찾아가 응징한 아빠
  • '청정지역' 울릉도 확진자 첫 발생…어선 방역 관리 '구멍'
  •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징역 40년…공범들도 중형 선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